드라마바이블 에스라 9장 성경 듣기

에스라의 회개 기도

  1. 이 일 후에 방백들이 내게 나아와 이르되 이스라엘 백성과 제사장들과 레위 사람들이 이 땅 백성들에게서 떠나지 아니하고 가나안 사람들과 헷 사람들과 브리스 사람들과 여부스 사람들과 암몬 사람들과 모압 사람들과 애굽 사람들과 아모리 사람들의 가증한 일을 행하여
  2. 그들의 딸을 맞이하여 아내와 며느리로 삼아 거룩한 자손이 그 지방 사람들과 서로 섞이게 하는데 방백들과 고관들이 이 죄에 더욱 으뜸이 되었다 하는지라
  3. 내가 이 일을 듣고 속옷과 겉옷을 찢고 머리털과 수염을 뜯으며 기가 막혀 앉으니
  4. 이에 이스라엘의 하나님의 말씀으로 말미암아 떠는 자가 사로잡혔던 이 사람들의 죄 때문에 다 내게로 모여오더라 내가 저녁 제사 드릴 때까지 기가 막혀 앉았더니
  5. 저녁 제사를 드릴 때에 내가 근심 중에 일어나서 속옷과 겉옷을 찢은 채 무릎을 꿇고 나의 하나님 여호와를 향하여 손을 들고
  6. 말하기를 나의 하나님이여 내가 부끄럽고 낯이 뜨거워서 감히 나의 하나님을 향하여 얼굴을 들지 못하오니 이는 우리 죄악이 많아 정수리에 넘치고 우리 허물이 커서 하늘에 미침이니이다
  7. 우리 조상들의 때로부터 오늘까지 우리의 죄가 심하매 우리의 죄악으로 말미암아 우리와 우리 왕들과 우리 제사장들을 여러 나라 왕들의 손에 넘기사 칼에 죽으며 사로잡히며 노략을 당하며 얼굴을 부끄럽게 하심이 오늘날과 같으니이다
  8. 이제 우리 하나님 여호와께서 우리에게 잠시 동안 은혜를 베푸사 얼마를 남겨 두어 피하게 하신 우리를 그 거룩한 처소에 박힌 못과 같게 하시고 우리 하나님이 우리 눈을 밝히사 우리가 종노릇 하는 중에서 조금 소생하게 하셨나이다
  9. 우리가 비록 노예가 되었사오나 우리 하나님이 우리를 그 종살이하는 중에 버려 두지 아니하시고 바사 왕들 앞에서 우리가 불쌍히 여김을 입고 소생하여 우리 하나님의 성전을 세우게 하시며 그 무너진 것을 수리하게 하시며 유다와 예루살렘에서 우리에게 울타리를 주셨나이다
  10. 우리 하나님이여 이렇게 하신 후에도 우리가 주의 계명을 저버렸사오니 이제 무슨 말씀을 하오리이까
  11. 전에 주께서 주의 종 선지자들에게 명령하여 이르시되 너희가 가서 얻으려 하는 땅은 더러운 땅이니 이는 이방 백성들이 더럽고 가증한 일을 행하여 이 끝에서 저 끝까지 그 더러움으로 채웠음이라
  12. 그런즉 너희 여자들을 그들의 아들들에게 주지 말고 그들의 딸들을 너희 아들들을 위하여 데려오지 말며 그들을 위하여 평화와 행복을 영원히 구하지 말라 그리하면 너희가 왕성하여 그 땅의 아름다운 것을 먹으며 그 땅을 자손에게 물려 주어 영원한 유산으로 물려 주게 되리라 하셨나이다
  13. 우리의 악한 행실과 큰 죄로 말미암아 이 모든 일을 당하였사오나 우리 하나님이 우리 죄악보다 형벌을 가볍게 하시고 이만큼 백성을 남겨 주셨사오니
  14. 우리가 어찌 다시 주의 계명을 거역하고 이 가증한 백성들과 통혼하오리이까 그리하면 주께서 어찌 우리를 멸하시고 남아 피할 자가 없도록 진노하시지 아니하시리이까
  15. 이스라엘의 하나님 여호와여 주는 의로우시니 우리가 남아 피한 것이 오늘날과 같사옵거늘 도리어 주께 범죄하였사오니 이로 말미암아 주 앞에 한 사람도 감히 서지 못하겠나이다 하니라
  1. 창세기
  2. 출애굽기
  3. 레위기
  4. 민수기
  5. 신명기
  6. 여호수아
  7. 사사기
  8. 룻기
  9. 사무엘상
  10. 사무엘하
  11. 열왕기상
  12. 열왕기하
  13. 역대상
  14. 역대하
  15. 에스라
  16. 느헤미야
  17. 에스더
  18. 욥기
  19. 시편
  20. 잠언
  21. 전도서
  22. 아가
  23. 이사야
  24. 예레미야
  25. 예레미야애가
  26. 에스겔
  27. 다니엘
  28. 호세아
  29. 요엘
  30. 아모스
  31. 오바댜
  32. 요나
  33. 미가
  34. 나훔
  35. 하박국
  36. 스바냐
  37. 학개
  38. 스가랴
  39. 말라기
  1. 1장
  2. 2장
  3. 3장
  4. 4장
  5. 5장
  6. 6장
  7. 7장
  8. 8장
  9. 9장
  10. 10장
  1. 마태복음
  2. 마가복음
  3. 누가복음
  4. 요한복음
  5. 사도행전
  6. 로마서
  7. 고린도전서
  8. 고린도후서
  9. 갈라디아서
  10. 에베소서
  11. 빌립보서
  12. 골로새서
  13. 데살로니가전서
  14. 데살로니가후서
  15. 디모데전서
  16. 디모데후서
  17. 디도서
  18. 빌레몬서
  19. 히브리서
  20. 야고보서
  21. 베드로전서
  22. 베드로후서
  23. 요한일서
  24. 요한2서
  25. 요한3서
  26. 유다서
  27. 요한계시록
  1. 1장
  2. 2장
  3. 3장
  4. 4장
  5. 5장
  6. 6장
  7. 7장
  8. 8장
  9. 9장
  10. 10장
폰트 변경
글자 크기
자간 설정
행간 설정
구약성서 소개

에스라 소개

듣기 종료 버튼

에스라, 느헤미야, 에스더는 주전 5-4세기 페르시아가 이스라엘을 지배하던 시대의 사건들을 다루고 있습니다. 또한, 이스라엘 포로기이후 생존자들과 후손들이 어떻게 신앙공동체를 이루었으며, 각자 처한 곳에서 어떤 모습으로 살아갔는지를 잘 보여줍니다. 그들의 마음속에는 과연 여호와 하나님이 자신들을 기억하고 계신지, 과거 언약의 약속들이 과거에만 묻혀 있는 것인지 아니면 현재에도 유효한 것인지, 어떤 희망을 가지고 살아가야 하는지, 앞으로의 운명은 어떻게 되는 것인지 등에 대한 많은 질문이 있었습니다. 이 세 권의 책은 이러한 질문에 대한 답을 제공해줍니다.

역대기는 주전 538년 고레스 왕이 “유다 예루살렘에 성전을 건축하라.... 너희 중에 그의 백성된 자는 다 올라갈지어다”(대하 36:23)라고 하는 말로 마칩니다. 그리고 역대기의 끝 부분이 에스라서의 도입부가 됩니다. 에스라서는 고레스 왕이 칙령을 발표하는 장면으로 시작합니다. 페르시아 왕을 통해 이스라엘 백성들을 약속의 땅으로 귀환시키시고 성전을 복구하게 하는 이 고레스칙령은 신학적으로 아주 중요한 의미를 지닙니다. 이것은 오래 전 예레미야를 통해서 말씀하신, 70년의 포로생활 마감에 대한 예언의 성취입니다(렘 29:10-14; 25:11-13; 30:18-21). 또한, 150여년 전 이사야 선지자를 통해 말씀하신 예언의 성취이기도 합니다(사 44:28; 45:1-5). 하나님께서 선택한 자기 백성들을 잊지 않으셨다는 증거이기도 합니다. 여전히 여호와는 자기백성을 향한 관심이 있으며, 그들을 돌보고 계심을 의미합니다. 예루살렘으로의 귀환은 제2의 출애굽을 의미하며, 성전 건축에 대한 허락은 과거와 같이 여호와 하나님을 예배하는 영적공동체의 새로운 출발을 의미하는 것입니다. 비록 솔로몬 시대처럼 화려한 성전은 아니나, 여호와께서는 여전이 그들과 함께 하실 것입니다. 또한 고레스 칙령을 통해 오래 전 계획하신 하나님의 뜻을 이루신 것은, 하나님은 단순히 이스라엘에 국한된 분이 아니며 세상의 주관자들을 주관하시는 분이시자 역사의 주권자이심을 보여줍니다.

에스라서의 제목은 책의 주인공의 이름을 딴 것 입니다. 에스라는 대제사장 아론의 후손이며 학사로 율법에 능통한 자입니다. 유대전통은 에스라를 저자로 지목하지만, 확실하지는 않습니다. 그가 활동한 시기는 페르시아왕 아닥사스다 1세때입니다(주전 464-423). 에스라서는 성전재건의 역사적 사건을 다루는 1-6장, 에스라의 개혁을 다루는 7-10장으로 크게 둘로 나뉘어집니다.

다윗의 후손인 스룹바벨을 리더로 귀환한 자들이 성전의 기초를 놓습니다. 그러나 주변 민족들의 방해로 작업이 중단됩니다. 그리고 18년이 지난 후, 선지자 학개와 스가랴의 활동으로 성전건축이 재개되며 주전 515년에 완공됩니다. 586년 바벨론의 느브갓네살 왕에 의해 솔로몬의 성전이 파괴된 때로부터 정확히 70년이 지난 후에 성전이 다시 완공된 것입니다. 많은 학자들은 이것을 70년포로생활의 상징적 마감으로 봅니다. 이 성전은 스룹바벨의 지휘 하에 완공되었다고 해서 스룹바벨 성전이라 부르기도 하고, 제 2성전으로 부르기도 합니다.

에스라의 개혁을 다루는 제 2부는 에스라에 대해 잠깐 소개하는 부분만 빼고는 모두 1인칭으로 기록되어있습니다. 즉, 에스라가 직접 쓴 회고록입니다. 에스라가 백성들을 이끌고 귀환한 때가 주전 458년으로, 성전이 완성된 지 57년 후입니다. 그는 학사이자 종교지도자로서 율법을 가르치는 사명을 담당합니다. 하나님의 말씀인 토라가 여전히 이스라엘 백성들의 종교적, 사회적 지침임을 보여줍니다. 그들은 말씀에 따라 이방민족들과의 통혼의 심각성을 깨닫습니다. 이들은 포로기 이전의 이스라엘 백성들이 지었던 죄들을 반복합니다. 이방여인들과의 통혼은 우상숭배와 배교로 달리는 지름길입니다. 백성들은 에스라의 지도에 따라 죄를 고백하고 그들과의 결혼 문제를 해결합니다. 그리고 이 문제에 연루되었던 자들의 명단을 제시함으로 에스라서는 끝이 납니다.

이것은 포로기 이후 귀환한 백성들의 문제가 다시 심각해지고 있음을 잘 보여주는 좋은 예입니다. 이제는 정신차리고 하나님의 말씀에만 순종하며 살아야 하는데, 그것이 잘 안되고 있는 모습을 보여줍니다. 그러나 하나님께서는 학사 에스라를 통해 또 한 번의 기회를 주십니다. 에스라서는 하나님께서 언제까지 이런 일을 반복하셔야 하는지에 대해 우리에게 질문을 던지고 있습니다. 우리도 동일한 죄를 반복하며 살고 있지 않은지, 삶의 과감한 개혁이 필요한 것은 아닌지 점검해 보아야겠습니다.

•저자 : 김윤희 (FWIA대표, 전 횃불트리니티 구약학 교수)
•연기자 : 임재천(에스라), 권창욱(해설) 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