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라마바이블 갈라디아서 1장 성경 듣기

인사

  1. 사람들에게서 난 것도 아니요 사람으로 말미암은 것도 아니요 오직 예수 그리스도와 그를 죽은 자 가운데서 살리신 하나님 아버지로 말미암아 사도 된 바울은
  2. 함께 있는 모든 형제와 더불어 갈라디아 여러 교회들에게
  3. 우리 하나님 아버지와 주 예수 그리스도로부터 은혜와 평강이 있기를 원하노라
  4. 그리스도께서 하나님 곧 우리 아버지의 뜻을 따라 이 악한 세대에서 우리를 건지시려고 우리 죄를 대속하기 위하여 자기 몸을 주셨으니
  5. 영광이 그에게 세세토록 있을지어다 아멘
  6. 그리스도의 은혜로 너희를 부르신 이를 이같이 속히 떠나 다른 복음을 따르는 것을 내가 이상하게 여기노라
  7. 다른 복음은 없나니 다만 어떤 사람들이 너희를 교란하여 그리스도의 복음을 변하게 하려 함이라
  8. 그러나 우리나 혹은 하늘로부터 온 천사라도 우리가 너희에게 전한 복음 외에 다른 복음을 전하면 저주를 받을지어다
  9. 우리가 전에 말하였거니와 내가 지금 다시 말하노니 만일 누구든지 너희가 받은 것 외에 다른 복음을 전하면 저주를 받을지어다
  10. 이제 내가 사람들에게 좋게 하랴 하나님께 좋게 하랴 사람들에게 기쁨을 구하랴 내가 지금까지 사람들의 기쁨을 구하였다면 그리스도의 종이 아니니라
  11. 형제들아 내가 너희에게 알게 하노니 내가 전한 복음은 사람의 뜻을 따라 된 것이 아니니라
  12. 이는 내가 사람에게서 받은 것도 아니요 배운 것도 아니요 오직 예수 그리스도의 계시로 말미암은 것이라
  13. 내가 이전에 유대교에 있을 때에 행한 일을 너희가 들었거니와 하나님의 교회를 심히 박해하여 멸하고
  14. 내가 내 동족 중 여러 연갑자보다 유대교를 지나치게 믿어 내 조상의 전통에 대하여 더욱 열심이 있었으나
  15. 그러나 내 어머니의 태로부터 나를 택정하시고 그의 은혜로 나를 부르신 이가
  16. 그의 아들을 이방에 전하기 위하여 그를 내 속에 나타내시기를 기뻐하셨을 때에 내가 곧 혈육과 의논하지 아니하고
  17. 또 나보다 먼저 사도 된 자들을 만나려고 예루살렘으로 가지 아니하고 아라비아로 갔다가 다시 다메섹으로 돌아갔노라
  18. 그 후 삼 년 만에 내가 게바를 방문하려고 예루살렘에 올라가서 그와 함께 십오 일을 머무는 동안
  19. 주의 형제 야고보 외에 다른 사도들을 보지 못하였노라
  20. 보라 내가 너희에게 쓰는 것은 하나님 앞에서 거짓말이 아니로다
  21. 그 후에 내가 수리아와 길리기아 지방에 이르렀으나
  22. 그리스도 안에 있는 유대의 교회들이 나를 얼굴로는 알지 못하고
  23. 다만 우리를 박해하던 자가 전에 멸하려던 그 믿음을 지금 전한다 함을 듣고
  24. 나로 말미암아 하나님께 영광을 돌리니라
  1. 창세기
  2. 출애굽기
  3. 레위기
  4. 민수기
  5. 신명기
  6. 여호수아
  7. 사사기
  8. 룻기
  9. 사무엘상
  10. 사무엘하
  11. 열왕기상
  12. 열왕기하
  13. 역대상
  14. 역대하
  15. 에스라
  16. 느헤미야
  17. 에스더
  18. 욥기
  19. 시편
  20. 잠언
  21. 전도서
  22. 아가
  23. 이사야
  24. 예레미야
  25. 예레미야애가
  26. 에스겔
  27. 다니엘
  28. 호세아
  29. 요엘
  30. 아모스
  31. 오바댜
  32. 요나
  33. 미가
  34. 나훔
  35. 하박국
  36. 스바냐
  37. 학개
  38. 스가랴
  39. 말라기
  1. 1장
  2. 2장
  3. 3장
  4. 4장
  5. 5장
  6. 6장
  1. 마태복음
  2. 마가복음
  3. 누가복음
  4. 요한복음
  5. 사도행전
  6. 로마서
  7. 고린도전서
  8. 고린도후서
  9. 갈라디아서
  10. 에베소서
  11. 빌립보서
  12. 골로새서
  13. 데살로니가전서
  14. 데살로니가후서
  15. 디모데전서
  16. 디모데후서
  17. 디도서
  18. 빌레몬서
  19. 히브리서
  20. 야고보서
  21. 베드로전서
  22. 베드로후서
  23. 요한일서
  24. 요한2서
  25. 요한3서
  26. 유다서
  27. 요한계시록
  1. 1장
  2. 2장
  3. 3장
  4. 4장
  5. 5장
  6. 6장
폰트 변경
글자 크기
자간 설정
행간 설정
신약성서 소개

갈라디아서 소개

듣기 종료 버튼

‘갈라디아‘는 어느 특정한 도시나 장소가 아니라 사도바울의 1차 선교여행에서 소아시아지역에 속한 어떤 지역을 지칭합니다. 이런 면에서 특정 교회에 쓰여진 다른 서신과 차이가 있습니다. 서신의 내용이나 사도행전과의 연관성을 통해 볼 때 갈라디아서는 사도바울의 서신들 중 가장 먼저 쓰인 것으로 판단됩니다. 이 지역의 교회들은 거짓 가르침을 전파하며 ‘유대주의자’(Judaizers)로 불리는 교사들로 인해 신앙이 흔들리고 있었습니다. 갈라디아서의 목적을 알기 위해서는 먼저 이 ‘유대주의자’라고 불리는 무리에 대한 이해가 필요합니다.

유대주의자들은 일반 유대인들과는 다르게 초기 기독교 내에 있었던 특정한 유대인 무리였습니다. 그들의 핵심적인 가르침은 누구든지 그리스도인이 되려면 바리새인들처럼 율법을 지키거나 유대인이 되어야 한다고 주장했습니다. 그들은 이스라엘 율법에 온전히 헌신하는 것이 그리스도에게 회심했다는 최고의 표시라고 주장함으로써, 기독교를 ‘그리스도 + 모세주의’라는 종교적 체계로 만들려고 시도했습니다. 사도 바울은, 이 같은 ‘믿음 + 철저한 율법 준수’라는 주장을 그리스도의 십자가 사역으로 완성된 구원의 충분성을 부정하는 것으로 보았습니다. 동시에 윤리적 삶의 원동력이 되는 성령을 저버리는 것이라고 통렬히 반박했습니다. 유대주의자들은 ‘신앙+율법주의’ 사상을 새 메시지이자 다른 복음이라고 불렀기 때문에 단순한 문제가 아니었습니다. 그러나 바울은 ‘다른 복음은 절대로 없다’고 강조합니다. 그들은 기독교를 ‘그리스도 + 모세’ 형식인 율법체계에서 나온 운동이라 여기고, 그리스도인들이 ‘예수 그리스도에게 순종’할 것이 아니라 단지 ‘그룹에 속할 것’을 주장했던 것입니다.

사도바울은 자신의 가르침을 떠나 너무나 쉽게 ’유대주의자들‘의 유혹에 넘어간 교회들을 바로 잡기 위하여 이 서신을 씁니다. 그러다 보니 갈라디아서를 쓸 때 사도바울의 감정이 얼마나 격했는지 서신의 시작부터 느낄 수 있습니다. 사도바울의 다른 서신과는 달리, 갈라디아서에는 소위 ‘외교적’이라 할 수 있는 ‘칭찬 문구’가 전혀 없습니다. 그만큼 그들의 상황이 ‘실망’을 뛰어넘어 ‘의로운 분노’의 감정’까지 불러일으켰음을 나타냅니다. ‘다른 복음’을 전하는 이들을 향한 사도바울의 격한 감정은 5장 12절에서 ‘할례를 요구하는 이들이 할례 정도가 아니라 칼이 더 깊이 들어가 스스로 베어버리기를 원한다’는 과격한 표현에서도 잘 드러납니다. 얼마나 힘이 들었는지 서신의 끝부분에 ‘이후로는 누구든지 이런 일들로 나를 괴롭게 하지 말라’(6:17)라고 말할 정도입니다.

이러한 감정의 진솔함과 유대주의자들의 주장에 대한 반박이 갈라디아서의 가장 큰 특징입니다. 유대주의자들의 주장 중 특히 할례(2:3; 5:6; 6:12)와 음식에 대한 법을 다룹니다. 음식에 대한 것은 무엇을 먹느냐와 누구와 먹느냐(2:11-14)를 구체적으로 다루고 있습니다. 오직 유대인들에게만 해당되는 이러한 율법을 이방인들에게도 요구하는 것은 민족주의적, 인종적 편견이라고 밖에 말할 수 없습니다.

사도바울이 율법에 대한 무효함을 논한다고 해서 율법의 조문이나 도덕적 규칙의 선한 기능 자체를 부정한 것은 아닙니다. ‘오직 예수 그리스도’만으로 충분함을 인정하지 않고 다른 것을 더하여 기독교를 변질시키기 때문에 율법주의를 배척한 것입니다. 갈라디아서의 문제는 초대교회가 초창기에 겪어야 했던 문제였습니다. 교회에 이방인들이 많아지면서 이방인들과 율법과의 관계는 피할 수 없는 것이었습니다. 갈라디아서는 이러한 문제에 대한 과감하고도 확실한 답을 제시해줍니다. 우리 또한 거기에 대한 확실하고도 명료한 답을 가지고 신앙생활을 해야겠습니다.

•저자 : 김윤희 (FWIA대표, 전 횃불트리니티 구약학 교수)
•연기자 : 설영범(바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