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라마바이블 요한계시록 21장 성경 듣기

새 하늘과 새 땅

  1. 또 내가 새 하늘과 새 땅을 보니 처음 하늘과 처음 땅이 없어졌고 바다도 다시 있지 않더라
  2. 또 내가 보매 거룩한 성 새 예루살렘이 하나님께로부터 하늘에서 내려오니 그 준비한 것이 신부가 남편을 위하여 단장한 것 같더라
  3. 내가 들으니 보좌에서 큰 음성이 나서 이르되 보라 하나님의 장막이 사람들과 함께 있으매 하나님이 그들과 함께 계시리니 그들은 하나님의 백성이 되고 하나님은 친히 그들과 함께 계셔서
  4. 모든 눈물을 그 눈에서 닦아 주시니 다시는 사망이 없고 애통하는 것이나 곡하는 것이나 아픈 것이 다시 있지 아니하리니 처음 것들이 다 지나갔음이러라
  5. 보좌에 앉으신 이가 이르시되 보라 내가 만물을 새롭게 하노라 하시고 또 이르시되 이 말은 신실하고 참되니 기록하라 하시고
  6. 또 내게 말씀하시되 이루었도다 나는 알파와 오메가요 처음과 마지막이라 내가 생명수 샘물을 목마른 자에게 값없이 주리니
  7. 이기는 자는 이것들을 상속으로 받으리라 나는 그의 하나님이 되고 그는 내 아들이 되리라
  8. 그러나 두려워하는 자들과 믿지 아니하는 자들과 흉악한 자들과 살인자들과 음행하는 자들과 점술가들과 우상 숭배자들과 거짓말하는 모든 자들은 불과 유황으로 타는 못에 던져지리니 이것이 둘째 사망이라
  9. 일곱 대접을 가지고 마지막 일곱 재앙을 담은 일곱 천사 중 하나가 나아와서 내게 말하여 이르되 이리 오라 내가 신부 곧 어린 양의 아내를 네게 보이리라 하고
  10. 성령으로 나를 데리고 크고 높은 산으로 올라가 하나님께로부터 하늘에서 내려오는 거룩한 성 예루살렘을 보이니
  11. 하나님의 영광이 있어 그 성의 빛이 지극히 귀한 보석 같고 벽옥과 수정 같이 맑더라
  12. 크고 높은 성곽이 있고 열두 문이 있는데 문에 열두 천사가 있고 그 문들 위에 이름을 썼으니 이스라엘 자손 열두 지파의 이름들이라
  13. 동쪽에 세 문, 북쪽에 세 문, 남쪽에 세 문, 서쪽에 세 문이니
  14. 그 성의 성곽에는 열두 기초석이 있고 그 위에는 어린 양의 열두 사도의 열두 이름이 있더라
  15. 내게 말하는 자가 그 성과 그 문들과 성곽을 측량하려고 금 갈대 자를 가졌더라
  16. 그 성은 네모가 반듯하여 길이와 너비가 같은지라 그 갈대 자로 그 성을 측량하니 만 이천 스다디온이요 길이와 너비와 높이가 같더라
  17. 그 성곽을 측량하매 백사십사 규빗이니 사람의 측량 곧 천사의 측량이라
  18. 그 성곽은 벽옥으로 쌓였고 그 성은 정금인데 맑은 유리 같더라
  19. 그 성의 성곽의 기초석은 각색 보석으로 꾸몄는데 첫째 기초석은 벽옥이요 둘째는 남보석이요 셋째는 옥수요 넷째는 녹보석이요
  20. 다섯째는 홍마노요 여섯째는 홍보석이요 일곱째는 황옥이요 여덟째는 녹옥이요 아홉째는 담황옥이요 열째는 비취옥이요 열한째는 청옥이요 열두째는 자수정이라
  21. 그 열두 문은 열두 진주니 각 문마다 한 개의 진주로 되어 있고 성의 길은 맑은 유리 같은 정금이더라
  22. 성 안에서 내가 성전을 보지 못하였으니 이는 주 하나님 곧 전능하신 이와 및 어린 양이 그 성전이심이라
  23. 그 성은 해나 달의 비침이 쓸 데 없으니 이는 하나님의 영광이 비치고 어린 양이 그 등불이 되심이라
  24. 만국이 그 빛 가운데로 다니고 땅의 왕들이 자기 영광을 가지고 그리로 들어가리라
  25. 낮에 성문들을 도무지 닫지 아니하리니 거기에는 밤이 없음이라
  26. 사람들이 만국의 영광과 존귀를 가지고 그리로 들어가겠고
  27. 무엇이든지 속된 것이나 가증한 일 또는 거짓말하는 자는 결코 그리로 들어가지 못하되 오직 어린 양의 생명책에 기록된 자들만 들어가리라
  1. 창세기
  2. 출애굽기
  3. 레위기
  4. 민수기
  5. 신명기
  6. 여호수아
  7. 사사기
  8. 룻기
  9. 사무엘상
  10. 사무엘하
  11. 열왕기상
  12. 열왕기하
  13. 역대상
  14. 역대하
  15. 에스라
  16. 느헤미야
  17. 에스더
  18. 욥기
  19. 시편
  20. 잠언
  21. 전도서
  22. 아가
  23. 이사야
  24. 예레미야
  25. 예레미야애가
  26. 에스겔
  27. 다니엘
  28. 호세아
  29. 요엘
  30. 아모스
  31. 오바댜
  32. 요나
  33. 미가
  34. 나훔
  35. 하박국
  36. 스바냐
  37. 학개
  38. 스가랴
  39. 말라기
  1. 1장
  2. 2장
  3. 3장
  4. 4장
  5. 5장
  6. 6장
  7. 7장
  8. 8장
  9. 9장
  10. 10장
  11. 11장
  12. 12장
  13. 13장
  14. 14장
  15. 15장
  16. 16장
  17. 17장
  18. 18장
  19. 19장
  20. 20장
  21. 21장
  22. 22장
  1. 마태복음
  2. 마가복음
  3. 누가복음
  4. 요한복음
  5. 사도행전
  6. 로마서
  7. 고린도전서
  8. 고린도후서
  9. 갈라디아서
  10. 에베소서
  11. 빌립보서
  12. 골로새서
  13. 데살로니가전서
  14. 데살로니가후서
  15. 디모데전서
  16. 디모데후서
  17. 디도서
  18. 빌레몬서
  19. 히브리서
  20. 야고보서
  21. 베드로전서
  22. 베드로후서
  23. 요한일서
  24. 요한2서
  25. 요한3서
  26. 유다서
  27. 요한계시록
  1. 1장
  2. 2장
  3. 3장
  4. 4장
  5. 5장
  6. 6장
  7. 7장
  8. 8장
  9. 9장
  10. 10장
  11. 11장
  12. 12장
  13. 13장
  14. 14장
  15. 15장
  16. 16장
  17. 17장
  18. 18장
  19. 19장
  20. 20장
  21. 21장
  22. 22장
폰트 변경
글자 크기
자간 설정
행간 설정
신약성서 소개

요한계시록 소개

듣기 종료 버튼

신약의 시작인 4복음서가 예수님의 초림에 초점을 맞추고, 마지막으로 계시록이 예수님의 재림에 초점을 맞추며 신약이 끝나는 것은 의도적인 배열이라 생각됩니다. 계시록은 단순히 신약의 마지막 책일 뿐만이 아니라 신구약의 예언적 성취와 묵시록적 열쇠를 푸는 신구약 전체의 클라이맥스에 해당하는 책입니다. 계시록은 서문에서 이 글이 “예수 그리스도의 계시”라고 칭하고 있으며 형식 면에서는 서신의 양식으로 펼쳐집니다.

발신자는 사도요한이며 수신자는 소아시아의 일곱 교회라고 밝히고 있으며, ‘은혜와 평강’(1:5)으로 시작해 ‘예수그리스도의 은혜’(22:21)로 마무리 됩니다. 쓰여진 시기에 대해서는 의견이 분분하나 로마의 열한 번째 황제였던 도미티안(Domitian) 때에 밧모섬에 사도요한이 유배되어 있었다고 한 초대 교부의 기록을 통해 주후 95-96년으로 추측합니다. 밧모섬은 에게 해에 위치해 있으며 현재 인구 약 3천 명인 조그마한 섬으로, 성요한 수도원과 요한이 계시록을 썼다는 동굴과 요한이 사용했다는 세례 터도 있어 기독교인들이 많이 찾는 관광지입니다.

요한계시록은 책 전체가 현재 하나님이 계시는 하늘과 우리 인간이 사는 땅의 구분이 사라질 것을 말하고 있다는 면에서 믿지 않은 자들에게는 다가올 심판에 대해 경고를 주고, 믿는 자들에게는 거룩한 삶을 살 것을 격려하면서 예수님의 재림은 백성들과 영원히 함께 하기 위함이라는 메시지를 담고 있습니다.

계시록은 상징적 묵시록적 표현들이 많이 나온다는 특징이 있습니다. 숫자들도 상징적으로 풀이됩니다. 4는 땅의 수, 7과 10은 온전한 수, 12는 하나님 백성의 수로 사용되고 있습니다. 12,000은 12를 10의 3제곱한 수로 상징적인 의미를 담고 있습니다. 현대를 사는 우리들에게는 익숙하지 않은 상징적 표현들이 많아 해석하는 데 어려움이 있으며, 특히 구약을 바탕으로 이야기 하기 때문에 구약에 대한 이해가 부족하다면 더욱 어려움을 겪게 됩니다.

이분법적인 묵시록적 관점이 가득한 것도 또 하나의 특징입니다. 하나님께 속한 자와 용과 짐승에 속한 자, 이 두 종류만 존재합니다. ‘땅에 거하는 자’와 ‘하늘에 거하는 자’가 대조를 이루기도 합니다. 음녀 바벨론(17장)이냐 어린양의 신부 새 예루살렘(21:1-22:5)이냐에 대한 선택이 있습니다. 이러한 이분법적인 논리로 둘 중에 하나를 선택하는 것 외에는 다른 것이 존재하지 않습니다.

계시록은 당시 그리스도인들이 당해야 했던 고난과 순교라는 역사적 상황에서 예수님께서 죽음으로 악을 이기신 것을 강조하며, 모든 믿는 사람들이 고난과 순교 가운데서도 예수님의 참 제자로 살아갈 것을 당부하고 있습니다. 짐승을 따르는 자들의 비참한 최후와 어린양 예수를 따르는 자들이 궁극적으로 승리하는 모습을 대비시켜 그리스도인들이 고난 중에 어떤 선택을 해야 하는지 분명하게 가르치고 있습니다.

계시록의 목적지는 가장 끝부분에 나오는 새 예루살렘입니다. 일곱 교회를 향해 ‘이기는 자들’이 되어 새 예루살렘에 들어올 것을 초청하고 있습니다. 그곳은 더 이상 하늘과 땅의 구분이 없는 곳입니다. 용과 그의 무리들 그리고 그들을 좇던 모든 이들을 온전히 다 멸망으로 들어가게 한 후, 이 세상은 하나님께서 그의 백성들과 함께 하는 곳으로 변합니다.

새 예루살렘은 하나님이 계신다는 의미에서 성전으로 묘사되며(21장), 회복된 에덴으로도 묘사되어 있습니다(22:1-5). 그분의 얼굴을 보며 영원히 거할 수 있는(22:4) 그곳을 향한 초대가 바로 계시록의 핵심 메시지입니다. 미래를 말하고 있지만, 오히려 그러한 미래를 염두에 두고 현재를 어떻게 살아야 하는가를 가르쳐주는 매우 현재중심적인 책이라 할 수 있습니다. 이것은 신약의 종말론 전반에 걸쳐 나타나고 있는 공통적 특징이기도 합니다. 계시록은 종말에 대한 올바른 이해를 통해 예수를 믿는 모든 자들이 ‘그분의 참 제자답게 살아가도록’ 초대하고 있습니다.

•저자 : 김윤희 (FWIA대표, 전 횃불트리니티 구약학 교수)
•연기자 : 윤동기(요한), 차인표(예수), 심승환(천사)